금천구, 2023 시각장애인 안마서비스 신규 대상자 모집
금천구, 2023 시각장애인 안마서비스 신규 대상자 모집
  • 국제뉴스
  • 승인 2023.01.19 2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천구청 블로그 '시각장애인 안마서비스' 홍보 화면. 사진=금천구청
금천구청 블로그 '시각장애인 안마서비스' 홍보 화면. 사진=금천구청

(서울=국제뉴스) 강도영 기자 =금천구는 1월 20일까지 ‘시각장애인 안마 서비스’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신규 신청자 100명을 추가 모집한다고 1월 17일 밝혔다.

‘시각장애인 안마 서비스’ 사업은 노인성 질환자와 지체 및 뇌병변 등록 장애인의 건강을 증진하기 위한 사업으로, 일반 사업장에 취업이 어려운 시각장애인들의 일자리 창출 효과까지 있다.

금천구는 ‘시각장애인 안마서비스’를 매년 진행해왔으며, 현재 55명이 서비스를 받고 있다.

대상은 중위소득 140% 이하의 △ 근골격계, 신경계, 순환계 질환이 있는 60세 이상의 어르신(65세 이상일 경우는 기초연금 또는 기초생활수급자)과 △ 연령 제한이 없이 지체 및 뇌병변 등록장애인과 상이등급을 받은 국가유공자 중 근골격계, 신경계, 순환계 질환이 있는 자 등이며, 거주지 동주민센터에 의사 진단서, 소견서 등과 함께 신청할 수 있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전신 안마, 마사지, 지압, 발 마사지, 운동요법, 자극요법 등 이용자 맞춤형으로 진행되며, 서비스 이용가격(월 16만 8천원)의 10%만(16,800원) 부담하면서 회당 60분씩 주 1회 총 12개월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금천구는 신청자 중 1순위 희귀난치병 질환자, 2순위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 3순위 고령자 등 우선순위를 고려해 1월 25일 최종 선정 결과를 발표하고, 2월 1일부터 본격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앞으로도 취업 취약계층의 일자리 발굴과 어르신 및 장애인을 위한 지원을 더욱 촘촘히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 어르신장애인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강도영 기자 pajulian60@gmail.com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