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 미리 알자"…순천시, 복지사각지대 집중 조사
"어려운 이웃 미리 알자"…순천시, 복지사각지대 집중 조사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19.11.07 0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사각지대발굴 민간요원들. /© News1


(순천=뉴스1) 지정운 기자 = 전남 순천시는 12월말까지 어려운 이웃들의 사연을 미리 알고 대처하기 위해 '동절기 복지 사각지대 집중 조사'를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그 동안 복지사각지대 조사는 단전, 단수, 공공요금 6개월 체납, 주거 및 고용 위기자 위주로 시행돼 왔으나 순천시는 대상자를 아파트관리비 3개월 이상 체납가구와 사업체 휴폐업 대상자까지 확대해 조사한다.

시는 촘촘한 조사를 위해 읍면동 공무원과 민간 인력인 읍면동 마중물보장협의체, 복지기동대, 명예사회복지공무원(행복지킴이단)이 함께 팀을 이뤄 지역사회 복지위기 가구를 찾아낸다.

복지위기 가구에는 긴급복지(생계비, 주거비, 의료비)등 공적급여를 지원하고 기준 초과가구는 순천시 자체 복지사업비를 제공한다. 필요에 따라서는 민간자원과 통합사례관리 대상가구로 지속적인 관리를 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갑작스런 사고와 주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 중장년층 1인 가구, 기타 복지위기가구가 있을 경우 언제든지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보건복지부콜센터, 복지로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