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복지위기 발굴 '복지명함' 제작·배부
진주시, 복지위기 발굴 '복지명함' 제작·배부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19.11.08 0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가 복지위기 가구를 발굴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연락처를 기재한 복지명함을 제작해 배부했다. © 뉴스1


(경남=뉴스1) 한송학 기자 = 경남 진주시는 복지위기 가구를 적극 발굴하고 도움을 지원할 수 있는 연락처를 기재한 '복지명함'을 전국 최초로 제작해 배부했다고 밝혔다.

복지명함에는 ‘복지위기(의심)가구, 같이 찾고 함께 도와주세요’라는 문구를 넣고 진주시 희망복지지원단과 읍면동별 복지팀 전화번호를 기재해 총 2만2400매를 제작했다.

제작된 명함은 7일 개최된 진주복지박람회에서 ‘복지명함 전달식’을 갖고 박람회장을 찾은 시민들에게 배부했다.

복지명함 제작은 복지제도 개편 및 지속적인 홍보에도 불구하고 생활고로 인한 복지위기 가구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새로운 형태의 다양한 채널을 통한 보다 적극적인 복지위기가구 발굴 대책의 필요성에 따른 것이다.

시는 복지명함을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이·통장 등 조직·단체회원과 약국, 편의점, 미용실, 아파트관리사무소장 등 생활밀착형 사업자와 종교시설 등에 배부해 복지위기 가구를 발굴하는데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현재의 복지제도는 당사자가 도움을 요청하지 않으면 시에서 지원 대상자를 파악하는데 한계가 있다”며 “주변에 생활이 곤란한 이웃이 지역사회와의 교류가 단절되어 복지위기가구가 되는 일이 없도록 언제든지 복지명함에 있는 전화번호로 알려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