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소상공인 등 복지 지원 신속한 추경안 마련"
김영록 지사 "소상공인 등 복지 지원 신속한 추경안 마련"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0.03.19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뉴스1) 김영선 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8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의 복지 지원을 위해 도 자체적인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줄 것"을 긴급 지시했다.

김 지사는 이날 전남도청에서 열린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회의에서 시장·군수 영상회의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운 계층에 대한 복지 향상을 위해 시군 전파를 통해 가능한 신속한 추경안을 마련해야 한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특히 김 지사는 "어린이집을 비롯해 사회복지 이용시설들이 대부분 휴원함에 따라 어려운 계층이 발생할 소지가 높다"며 "사각지대 긴급돌봄 차원에서 대책을 세워줄 것"을 당부했다.

일선 학교 개학 연기와 관련해서도 김 지사는 "독서실을 비롯해 PC방, 노래방, 학원 등 학생들이 이용한 시설에서 감염사례 발생의 위험이 있다"면서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 방역대책 물품과 발열체크기 등 가능한 수단을 강화해 감염예방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주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