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양병원·시설 감염 '경기' 지역 집중…여주 장애인시설서도 28명 확진
요양병원·시설 감염 '경기' 지역 집중…여주 장애인시설서도 28명 확진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0.10.26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경기 남양주 오납읍의 한 요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환자들이 이송되고 있다. /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서울=뉴스1) 김태환 기자,음상준 기자,이영성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요양병원·시설을 중심으로 지속되고 있다. 26일 낮 12시 기준 경기 여주시 장애인 복지시설, 경기 남양주시 행복해 요양원, 경기 군포 의료기관, 안양시 요양시설 등에서 추가 감염자가 발생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6일 낮 12시 기준 국내 주요 집단감염은 Δ서울 구로구 일가족 Δ경기 여주시 장애인 복지시설 Δ서울 송파구 잠언의료기 Δ경기 남양주시 행복해 요양원 Δ경기 군포시 의료기관/안양시 요양시설 Δ경기 광주시 SRC재활병원 Δ경기 양주시 섬유회사 Δ경남 창원시 가족모임 관련이다.

사례별로 살펴보면 서울 구로구 일가족 관련 집단감염은 접촉자 조사 중 부천시 무용학원 집단감염과 관련성이 확인됐다. 이에 구로구 일가족 관련 추가 확진자 2명과 부천시 무용학원 관련 누적 확진자 26명이 하나의 집단으로 묶였다. 누적 확진자 수는 40명이다.

서울 송파구 잠언의료기 관련 확진자는 41명으로 격리 중 3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추가 확진자 3명은 잠언의료기 관련 하위 감염집단인 강남구 CJ텔레닉스 관련 확진자다.

경기 여주시의 장애인복지시설(라파엘로의 집)에서는 10월 21일 첫 확진환자가 발생한 후에 역학조사를 통해 27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 수는 총 28명으로 입소자 20명, 직원 7명, 방문자 1명이다.

경기 남양주시의 행복해요양원에서는 격리 중인 10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총 59명이다. 이들은 입소자 30명, 종사자 19명, 요양원 외의 추가전파 10명으로 구분된다.

경기 군포시 의료기관/안양시 요양시설에서는 추가 확진자 4명이 발견됐다. 누적 확진자는 총 44명으로 안양시 일가족을 중심으로 남천병원, 어르신세상주간보호센터, 오산메디컬재활요양병원이 하위 감염집단이다.

경기 광주시 SRC재활병원에서는 격리 중 7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총 135명으로 환자 44명, 간병인 및 보호자 56명, 의료인력 및 기타직원 14명, 병원외 전파 가족 11명, 지인 10명이다.

경남 창원시 가족모임에서는 10월 25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접촉자조사를 통해 9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현재까지는 총 10명이 제사를 위해 가족 모임을 가졌고, 이 가운데 확진자가 나왔다.

이 밖에 경기 양주시 섬유회사에서는 격리 중 1명이 추가 확진돼 총 2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신규 확진자 1명은 지표 환자의 가족으로 나타났다.

정은경 청장은 "요양병원, 요양시설 등 감염 취약시설에서 집단감염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며 "감염 취약시설에 대한 선제적 검사, 감염 예방관리 교육 등 고위험군 방역 관리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