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민사회단체, 세종 누리콜 장애인 성범죄 특별감사 촉구
세종시민사회단체, 세종 누리콜 장애인 성범죄 특별감사 촉구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0.11.20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교통약자이동권보호 및 공공성 강화를 위한 시민사회단체대책위는 19일 세종시청 정음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장애인 콜택시 누리콜 민간위탁 사업장 내에서 장애인 성범죄 사건이 벌어졌다며 세종시에 장애인 성범죄 특별감사를 촉구하고 있다.© 뉴스1


(세종=뉴스1) 이길표 기자 = 세종시교통약자이동권보호 및 공공성 강화를 위한 시민사회단체대책위는 19일 세종시 장애인 콜택시 누리콜 민간위탁 사업장 내에서 장애인 성범죄 사건이 벌어졌다며 세종시에 장애인 성범죄 특별감사를 촉구했다.

대책위는 이날 세종시청 정음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8월 말 누리콜 노조가 성범죄 사건을 인지하고 사측에 장애인복지법에 따라 소속 사업장에서 장애인 성범죄 발생 신고를 요청했지만, 3개월이 지난 현재까지 달라진 것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누리콜 민간위탁 사업자인 세종시지체장애인협회는 성범죄 사건을 인지했음에도 지금까지 제대로 조사조차 하지 않고 애써 사건을 덮으려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성범죄 가해자로 지목된 한 명은 그사이 사직했고, 나머지 한 명은 여전히 현장에서 교통약자 지원 차량을 운전하며 버젓이 일하고 있다"며 세종시에 특별감사를 요구했다.

대책위는 누리콜 장애인 성범죄 사건과 관련해 "경찰에서 조사가 진행 중인 만큼 조사 결과를 토대로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