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4일부터 다중이용 공연장·사회복지관 17개소 안전점검
경기도, 24일부터 다중이용 공연장·사회복지관 17개소 안전점검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0.11.23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동절기 재난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다중이 이용하는 공연장 및 사회복지관 17개소를 대상으로 민간전문가가 참여하는 ‘민관합동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뉴스1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경기도는 동절기 재난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다중이 이용하는 공연장 및 사회복지관 17개소를 대상으로 민간전문가가 참여하는 ‘민관합동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도민이 이용하는 용인포은아트홀, 안양평촌아트홀, 광주시문화스포츠센터 등 도내 9개 시·군 공연장과 성남수정중앙노인종합복지관, 의정부송산노인종합복지관 등 8개 시·군 사회복지관 등이다.

도는 이에 따라 건축, 기계, 소방, 전기, 가스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안전관리자문단 및 시·군과 민관합동점검반을 구성해 점검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Δ건축물 기둥, 보, 슬래브 등 주요구조부, 외벽 타일, 석재, 마감재의 균열과 변형 등 위험요인 Δ무대상부의 무대막 장치, 조명기구, 기계장치 등 낙하예방 고정상태 Δ이용객 긴급상황 대비 피난시설·대피로 유지상태 Δ화재예방 관련 소방시설 관리상태 Δ재난안전법, 시설물안전법, 공연법에 따른 안전점검 및 관리실태 등이다.

도는 점검결과 드러난 문제점에 대해선 안전조치가 이뤄지고, 위험요인이 해소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방침이다.

강신호 도 안전특별점검단장은 “다중이용건축물 등 각종시설물에 대한 안전사고 사전예방을 위해 동절기 뿐 아니라, 해빙기, 우기, 태풍 등 재난 취약시기별로 위험요인 해소를 위한 안전점검을 지속 실시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현장중심의 안전점검을 통해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