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17명 추가 확진…노인장애인복지관 9명 집단감염
부산 17명 추가 확진…노인장애인복지관 9명 집단감염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1.03.1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양산 부산대병원 내 영남권역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화이자 백신을 주사기에 소분 조제하고 있다. 2021.3.3 /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부산=뉴스1) 노경민 기자 = 부산에서 노인장애인복지관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7명(3382~3398번) 발생했다.

12일 부산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7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누계 확진자는 3398명으로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부산진구 9명, 영도구.동래구 2명, 사하구·연제구·동래구·기장군 1명이다.

부산진구노인장애인복지관에서 종사자 9명이 한꺼번에 확진됐다. 이들은 모두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종사자 1명(3375번)과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대부분 확진자가 복지관 내 급식 포장 작업을 함께 한 것으로 파악됐다. 해당 복지관에서는 156명의 근무자가 종사 중이며, 일일 이용자는 150여명이다.

현재 시 보건당국은 이 복지관을 현장 조사하고 있으며, 종사자 및 이용자들에 대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소라 부산시 시민방역추진단장은 "복지관 내 확진자들은 대부분 마스크 착용, 시설 환기, 소독 등 방역수칙을 잘 준수한 것으로 보여진다"며 "확진자와 이용객 간의 접촉 정도도 크지 않은 것으로 추정 중이지만,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부산공동어시장에서도 기존 확진자의 동료 1명이 추가 확진됐다. 현재까지 공동어시장 관련 확진자는 16명(종사자 11명, 가족 4명, 접촉자 1명)이다.

서구 삼육부산병원에서는 퇴원 환자 1명이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울산과 양산 확진자와 접촉한 환자도 각각 1명 발생했다.

감염원이 불분명한 확진자도 1명 나왔다. 이외 확진자는 기존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날 25명의 환자가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추가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현재 부산에서는 193명이 치료 중이며, 이중 위중증환자는 13명이다.

전날 2734명이 추가로 백신 예방접종을 하면서 누적 접종자는 4만2808명으로 증가했다. 접종률은 68.7%다.

이상 증세를 호소한 접종자도 38명 추가됐다. 이들은 근육통, 발열 등 경증 증세를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까지 누적 이상반응 건수는 모두 511건(경증 510건, 중증 1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