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32명 신규 확진…연수구 어린이집 19명·원장 사망(종합)
인천서 32명 신규 확진…연수구 어린이집 19명·원장 사망(종합)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1.04.05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뉴스1 © News1


(인천=뉴스1) 박아론 기자 = 인천 한 어린이집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9명이 확진되는 등 밤 사이 총 32명이 확진 판정됐다. 신규 확진자 중에는 집단감염이 불거진 어린이집 원장이 사망후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누적 사망자도 1명 추가됐다.

5일 인천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이후부터 이날 오전 10시30분 사이 인천 5155~5186번 등 총 3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역별로는 연수구 21명, 서구 5명, 미추홀구 3명, 강화군 1명, 부평구 1명, 중구 1명이다.

감염 유형별로는 집단감염 관련 21명, 기존 확진자 접촉 7명, 감염경로 미상 3명, 해외입국 1명이다.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는 지난달 28일부터 확진자가 발생한 연수구 음식점에서 21명이 나왔다.

21명에는 앞서 이 감염지를 방문했던 보육교사 1명이 포함됐다. 또 이 보육교사를 포함해 소속 어린이집에서 19명이 발생했다.

19명은 교사 9명, 교사 배우자 2명, 원생 8명 등이다.

이로써 이 감염지 관련 확진자수는 총 40명이 됐다.

이 어린이집에서 확진된 원장은 5일 새벽 사망 판정됐다. 그는 4일 저녁에 호흡곤란 증상이 발생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다음날 새벽 숨졌다. 숨진 뒤 코로나19 검사 결과 확진 판정됐다.

지역 총 누적 사망자수는 58명이 됐다.

시 등 방역당국은 추가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