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육청, 장애인 대상 '찾아가는 검정고시 합격증서 수여식' 개최
서울교육청, 장애인 대상 '찾아가는 검정고시 합격증서 수여식' 개최
  • 웰페어이슈(welfareissue)
  • 승인 2021.09.28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28일 서울 노원구 노원시각장애인복지관에서 열린 '2021년 제2회 찾아가는 검정고시 합격증서 수여식'에서 시각장애인 합격자에게 점자로 된 합격증을 읽어주고 있다. 2021.9.28/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서울=뉴스1) 장지훈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2021년 제2회 초·중·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에 합격한 장애인을 대상으로 28일 '찾아가는 검정고시 합격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장애인 합격자의 경우 거동이 불편해 그간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서 개최된 수여식에 참석하지 못했다며 학업 성취에 대한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조희연 이날 서울시교육감은 중증 장애를 딛고 중·고졸 검정고시에 잇따라 합격한 이은지씨(31·여) 자택을 방문해 합격증서를 전달했다.

이씨는 10대 초반 의료사고를 당한 이후 제대로 치료를 받지 못해 생긴 장애로 20여년 동안 누워만 지낸 와상장애인이다.

중증장애인을 대상으로 시험 감독관을 파견해 시험 응시를 지원하는 '찾아가는 검정고시' 서비스를 활용해 2021년 제1회 검정고시에서 중졸 학력을 취득했다. 이후 3개월 만에 제2회 시험에서 고졸 학력까지 획득했다.

이씨는 검정고시를 통해 꿈을 찾았다며 대학 진학을 통해 학업을 이어가고 향후 심리상담사로 일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조 교육감은 서울 노원구 노원시각장애인복지관에도 방문해 시각장애인 검정고시 합격자 5명에게 합격증서를 전달하고 격려했다.

조 교육감은 "검정고시는 정규학교에 진학하지 못하거나 교육기회를 상실한 사람들에게 교육 사다리 역할을 하는 소중한 학력취득의 기회"라며 "이들의 꿈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